Category: 명소/여행

자동차 관련 명소, 여행

0

짬뽕 같은 차, 짬뽕 같은 도시, 그리고 짬뽕

BMW 그란투리스모는 참 요상한 차다. 개인적인 취향을 접어두더라도, 독특한 차라는 것만큼은 인정할 수 있다. 세단과 해치백, 왜건과 리무진, SUV와 미니밴의 특징이 여기저기에 뒤섞여 있다. 그러면서도 이름은...